로고

부산시, 지역주력 산업의 신산업 혁신역량 총력전에 나선다!

200억 규모「2022년 스마트특성화 기반구축사업」신규 기획과제 선정

김환태 | 기사입력 2021/05/06 [00:08]

부산시, 지역주력 산업의 신산업 혁신역량 총력전에 나선다!

200억 규모「2022년 스마트특성화 기반구축사업」신규 기획과제 선정

김환태 | 입력 : 2021/05/06 [00:08]

 지능형 기계부품산업과 스마트조선기자재 분야 2개 과제 선정, 3년간 집중 지원

 대학과 지역혁신기관 연계, 주력산업을 도심형 첨단산업으로 고도화 본격 추진

 

 

 

[국민뉴스=김환태 기자]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2022년도 스마트특성화 기반구축사업’ 신규 기획과제에 지능형기계부품 산업과 스마트조선기자재 산업의 두 개 분야 과제를 신청하여 모두 선정되는 쾌거를 거두었다고 밝혔다.

 

스마트특성화 사업이란 지역이 보유하고 있는 자원과 역량에 기반하여 지역별로특성화된 산업을 다각적·집중적으로 지원함으로써 기존의 지역 전통산업을 미래시장에서 경쟁력 있는 신산업으로 진화하게 하여,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사업이다.

 

그간 부산시는 2022년 신규과제로 선정되기 위해 작년부터 부산테크노파크, 지역대학, 연구소 등 각 혁신기관들과 함께 기술 고도화를 통한 기업의 시장경쟁력을 강화하는 과제를 발굴해왔다.

 

이번에 선정된 2022년 스마트특성화 기반구축사업의 신규 기획과제인「초고압가스 핵심 기자재 산업 기반구축사업」의 경우 동아대학교를 중심으로 지역 내초고압가스산업 기자재(밸브·관련 부품) 국산화 개발 기업지원 등을 위해 국비 60억 원, 시비 26억 원, 민자 28억 원 등 총사업비 114억 원으로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또 다른 신규기획과제인「실물 -가상연계 시뮬레이션 기반 선박 및 해양구조물기본설계 기술지원사업」은 세계 최고 사양으로 구축된 혁신 인프라(조선해양시뮬레이션센터, 심해공학수조, 해양엔지니어링센터)를 활용하여 동명대학교와 함께 지역 조선해양 분야 소규모 기업에 설계기술과 장비 지원 그리고 인력양성을하는 사업이다. 국비 60억 원과 시비 26억 원 등 총 86억 원이 투입된다.

 

두 신규기획 과제가 내년 상반기 지정 공모에 최종 선정되면 3년간 총 200억 원규모의 사업비가 부산지역 주력산업의 고도화에 집중 투입된다.

 

한편, 부산시는 ▲2020년 스마트특성화 사업 2건(신기술융합 지능형 기계부품고도화 기반조성사업과 전기차 안전편의부품 고도화 기술지원사업, 3년간 166억원) ▲2021년에는 영도구 일대를 중심으로 한 ‘스마트 수리조선산업 지원기반구축사업’에 2023년까지 3년간 총사업비 77억 원을 투입하여 수리조선산업의 고도화와 다각화를 지원하고 있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2022년 스마트특성화 사업 신규과제 선정은 산·학·관·연의협업을 통해 이뤄낸 것으로, 지역의 전통산업을 미래 신산업으로 전환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미치는 시너지효과가 커질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